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한국경제

별에서-온-그대

  • '왕서방'과 벽을 트긴 했는데...

    '별에서 온 그대'의 중국 내 열풍은 실로 대단하다. 지난달 중국 내륙지방을 돌아볼 기회가 있었다. 장시간 버스로 이동한 탓에 삭신이 노곤했다. 피로를 풀 겸 발마사지 업소를 찾았다. 복무원의 야무진 손아귀 힘이 발바닥, 발가락, 발등으로 전해질 즈음, 스르르 눈꺼풀이 내려앉는데 어디선가 귀에 익은 콧노래 소리가 들려왔다. 『별빛이 반짝이던 그 어느 날/ 내 심장을 멈추게 했던 그 사람/ 눈 부시게 아름다운 그대의 사랑이/ 하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