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한국경제

김민주

  • 동호회 총무와 여섯 단계 분리법칙 (six degrees of separation)

    (101-30) 동호회 총무와 여섯 단계 분리법칙 (six degrees of separation) 1967년에는 하버드 심리학자인 스텐리 밀그램(Stanley Milgram) 교수가 ‘좁은 세상 실험(small world experiment)’을 해 여섯 단계 분리 주장을 검증하는 데 도전했다. 그는 일종의 연쇄 편지 형식의 소포를 네브래스카 주의 오마하...

  • 동호회 총무와 오버슈팅이론

    (101-29) 동호회 총무와 오버슈팅이론 우리가 사용하는 말 중에 오버슈팅(overshooting)이라는 용어가 있다. 원래 가려고 했던 장소를 지나쳐 더 많이 가버린 경우를 말한다. 예를 들어 비행기가 활주로에 착륙을 하는데 조종사가 조종을 잘못해 비행기가 안전한 활주로 영역을 벗어나 제대로 된 착륙에 실패하는 경우가 이에 해당된다. 생태학에서도 오버슈...

  • 동호회 총무와 승자의 저주

    (110-26) 동호회 총무와 승자의 저주 경쟁에서 이긴다는 것은 기분 좋은 일이다. 자신이 원하는 것을 쟁취해서 좋고, 자신의 능력을 널리 보여 줄 수 있어서 좋고, 새로운 기회가 생겨서 좋다. 하지만 승리를 위해서는 그만큼의 노력이 필요하며 상대를 이긴 이후 자신이 부담해야 하는 것이 있다면 상황은 달라질 것이다. 경제학의 오랜 패러독스 가운데 ‘승자의...

  • 동호회 총무와 존 굳맨의 법칙

    (101-20) 동호회 총무와 존 굿맨의 법칙 1970년대에 마케팅 조사 회사인 TARP의 사장 존 굿맨(John Goodman)은 20개국의 많은 산업을 조사한 결과 고객 불만율과 재방문율, 재구매율의 관계에 대해 알게 되었다. 어떤 고객이 특정 브랜드 매장을 평소처럼 아무 문제없이 이용할 경우 10% 정도의 재방문율을 보인다. 그러나 불만 사항을 말하러...

  • 동호회 총무와 펠츠만효과

    (101-19) 동호회 총무와 펠츠만효과 1976년 시카고 대학 경제학자인 샘 펠츠만(Sam Peltzman)이 세상을 시끄럽게 만든 논문을 발표했다. 이 논문에서 펠츠만은 안전벨트, 에어백 같은 새로운 안전 기술을 새로운 차들에 장착하도록 법적으로 의무화했지만 그 후에도 도로는 전혀 안전해지지 않았다고 주장한 것이다. 안전장치가 도입된 이후에 사고당 사망...

  • 총무와 최소량법칙

    (101-11) 총무와 최소량 법칙 독일의 생물학자인 리비히는 1843년에 ‘최소량의 법칙 (Law of Minimum)’이라는 이론을 주장했다. 이는 ‘식물의 생산량이 가장 소량으로 존재하는 무기성분에 의해 지배받는다’는 법칙을 말한다. 다른 성분이 아무리 풍족해도 하나의 특정 성분이 부족하면 그 식물의 생육은 그 성분에 의해 제한을 받는다. 즉, 식물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