誰でも手軽にできるようになりましたね
다레데 모테가루니데키루요-니나리마시타네
누구라도 쉽게 할 수 있게 되었네요


 

竹下         :イさんは、何かボランティアをしたことがありますか。

타케시타 : 이 상 와 나니카보란 티아 오시타코토가 아리마스카

イ : 学生の時は時々しましたが、最近は時間がなくて全然

이  : 각세-노토키와토키도키시마시타가 사이킹와지캉가나쿠테젠젠

していないですね。募金は時々していますけど・・・。

시테이나이데스네 보킹와토키도키시테이마스케도

竹下       :最近はネット募金も多いから、誰でも手軽にできるように

타케시타 : 사이킹와넷또보킴모오-이카라 다레데모테가루니데키루요-니

なりましたね。

나리마시타 네

イ :そうですね。

이   : 소-데스네

 

타케시타 : 이 씨는 뭔가 봉사활동을 한 적이 있어요?

이 : 학생 때는 가끔 했는데 요즘에는 시간이 없어서 전혀

안 하고 있네요. 모금은 가끔 하고 있지만요...

타케시타 : 요즘에는 인터넷 모금도 많으니까 누구라도 쉽게 할 수 있게 되었네요.

이 : 그러네요.

 

단어
ボランティア:봉사활동 / ネット募金:인터넷 모금 / 手軽に:손쉽게

 

한마디
일본에서 모금은 크게 [義援金(의원금)]와 [支援金(지원금)] 두 가지로 구별됩니다.

[義援金]는 지진이나 화재 등 어떤 재난 때문에 피해를 입었을 경우 직접 당사자들에게 가는 돈을 말하고 [支援金]는 어떤 단체나 기관으로 가는 돈을 말합니다.

둘 다 피해를 입은 사람들을 위해서 쓰이는 것은 똑같지만 성격이 좀 다릅니다.

[義援金]는 직접 피해자에게 간다는 게 장점이라고 할 수 있지만 평등하게 배분하기 위해 시간이 걸리는 게 단점입니다.

재난이 일어난 직후에는 못 받는 거죠.

반면 [支援金]는 재해지에서 바로 구명, 식료품 수급 등에 사용되지만 어떤 용도로 사용되고 있는지 불명확한 경우가 있습니다.

서로 장단점이 있으니까 모금하실 때는 그 부분도 고려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시사일본어학원 미카미 마사히로 강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