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수가 공을 던질때에도 손목을 뒤로 졌혔다가 공을 힘차게 뿌리지요.


골프에서도 백스윙 단계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이 바로 손목의 콕킹입니다.
그러나 많은 골퍼들이 백스윙을 하면서 척추의 각도가 변하고 상체가 일어나게
되는 원인도 올바른 손목의 콕킹을 하지 못하기 때문이랍니다.


또한 백스윙을 하면서 많은 힘이 들어가는 것도 마찬가지의 원인이지요.


마치 무거운 물건을 들어올리는 듯한 힘을 사용하는 골퍼라면 손목의 콕킹이 잘못된 것이랍니다.


어린아이들의 놀이터를 보면 시이소가 있지요.


양끝쪽에 서로 앉아서 한 번씩 올라가고 내려가는 놀이를 합니다.
이때 한 쪽의 아이가 체중을 사용해서 밑으로 내리면 반대편에 앉은 아이는 자
연스럽게 위로 올라가게 되는 것입니다.


이런 방법을 골프스윙에도 접목시키는 것입니다.


백스윙을 하면서 오른 허벅지를 지나는 싯점에서 그립의 끝이 지면을 향하도
록 왼손을 조금 밑으로 눌러주는 동작
을 합니다.
그러면 클럽헤드는 아주 가볍게 위로 올라가게 됩니다.


이것이 바로 지렛대의 원리라는 것입니다.


이제부터 클럽을 팔로 들어올리지 마시고 지렛대의 원리를 이용해서 가볍게 콕
킹이 되도록 해보시기 바랍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