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를 하면서 백스윙은 왜 하는 걸까요?
또 백스윙은 어떻게 해야 하는 걸까요?

우리가 백스윙을 한다는 것은 공을 멀리 정확하게 보내기 위한 사전 동작일 것입니다.
단지 공을 맞추기 위한 동작이라면 그토록 어렵게 백스윙을 할 필요가 없지요.

백스윙을 하면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해야 할 부분은 바로 몸통의 꼬임입니다.
거리를 멀리 보내기 위해서는 몸통의 꼬임이 많아야 하는 것이지요.

몸통의 꼬임이 많게 하기 위해서는 오른무릎의 바른 자세에서 부터 비롯된답니다.






















위의 자세는 지나치게 오른발쪽으로 체중을 옮기려다가 오른쪽으로 힘이 빠져나가게 되는 스웨이 현상입니다.

이런 자세는 다운스윙때 다시 왼쪽으로 옮겨주는 정확성이 떨어지게 되고 오른발의 축이 무너지게 되므로 정확성과 비거리가 줄어들게 됩니다.






















위의 사진은 체중이 왼쪽으로 실리는 나쁜 자세입니다.
이와 같은 자세는 머리를 너무 고정하려다가 체중이 왼쪽에 남게 되는 자세입니다.
왼무릎이 너무 앞쪽으로 구부러지고 오른무릎은 전부 펴져버려서 역피봇현상이 나타나게 되는 것이지요.

이 동작에서는 다운스윙때 뒷땅이 많이 나오게 된답니다.

교정방법은 백스윙때 머리를 너무 고정하려고 하지 말고 몸통이 회전이 될때 머리도 약간 오른쪽으로 같이 돌려주는 방법이 좋습니다.






















위의 사진은 클럽을 팔로만 들어올리는 동작에서 나오는 잘못된 자세입니다.
양무릎의 높이가 위로 올라가게 되므로 다운스윙때에는 다시 일어난 만큼 앉으면서 스윙을 해야하기에 정확성이 많이 떨어지게 되지요.

이런 경우에는 몸통으로 스윙을 리드하는 방법으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위의 사진과 같이 하기 위해서는 오른무릎을 어드레스때 약간 안쪽으로 넣어주고 백스윙을 시작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어드레스때 양발의 엄지발가락과 발바닥이 시작하는 부분이 땅에 밀착이 되도록 하면 약간 힘이 들어가게 될것입니다.
그러면 양쪽 무릎과 허벅지가 약간 조여지게 되므로 견고한 자세를 만들수 있습니다.

오른 무릎이 밀리거나 펴지지 않도록 주의하면서 백스윙을 하신다면 몸통의 꼬임이 느껴지실 것입니다.

위와 같이 하신다면 아마도 백스윙을 반쯤 정도만 한 것 같은 느낌이 들것입니다.
거의 하프스윙을 하고 있다는 느낌이지요.

그 느낌이 맞는 것이니까 걱정하지 마시고 꾸준히 연습을 하시기 바랍니다.
거울을 보면서 연습하시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김덕환골프아카데미 원장 / 세인트나인 프로골프단 단장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