お刺身はどうですか
오사시미와 도-데스카
회는 어때요?


 

A
今日は、何を食べましょうか。
쿄-와 나니오 타베마쇼-카

B
お刺身はどうですか。
오사시미와 도-데스카

A
でもお刺身なら日本の方がおいしいんじゃないですか。
데모 오사시미나라 니혼노 호-가 오이시-인자 나이데스카

B
日本のお刺身もいいですが、私は韓国のようにサンチュ
니혼노 오사시미모 이-데스가 와타시와 칸코쿠노 요-니 산츄
で包んで一緒に食べるのも好きなんです。
데 쯔쯘데 잇쇼니 타베루노모 스키난데스

 

A
오늘은 뭘 먹을까요?

B
회는 어때요?

A
좋네요. 근데 회라면 일본이 더 맛있지 않아요?

B
일본 회도 좋지만 저는 한국처럼 상추로 싸서 같이 먹는
것도 좋아하거든요.

 

(お)刺身:회  魚:생선, 물고기 サンチュ:상추
包む:싸다, 포장하다

 

한마디
한국에서는 살아 있는 신선한 생선을 그 자리에서 회를 떠서 먹지만 일본에서는
생선을 숙성시켜서 먹습니다. 한국식이 식감이 더 좋은 반면 일본식은 맛이 좋다고 합니다.

 

시사일본어학원 미카미 마사히로 강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