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클릭

                               그 사람의 마음이라고 믿고 싶다

  그러나 어쩌랴 벌써부터 내 마음인걸

  단풍의 마음은  오로지 세월의 탓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