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들은 내가 꿀벌인지 알았나봐요
무섭다면서 멀찌감치 도망갔어요
그래서  난 내가 꿀벌인지 알았어요
잔뜩  꾸미고 꽃을 찾았지만
글쎄  내가 꿀벌이 아니래요

그 님은 내가 꿀벌이 아닌지 알았나봐요
무서워하기는커녕 거들떠도 안 봐요
한껏 재주도 부려보고
예쁜 꽃도 찾아봤지만
꽃등에라면서 눈길 한번 주지 않아요

  

그래도 제 마음이어요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