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거리는 손목과 엘보를 얼마만큼 사용하는지에 따라 달라지게 됩니다. 힘이 많은 골퍼와 그렇지 못한 골퍼도 손목의 코킹을 잘 사용하게 되면, 비거리를 늘릴 수 있게 됩니다.

손목은 우리 몸과 함께 골프스윙에 필요한 아크를 만들어내는 중요한 부분입니다. 이러한 손목의 쓰임을 한국에서는 코킹이라고 부릅니다. 해외에서 사용하는 힌지와는 다른 용어로 사용되는 것 같습니다.

우선 코킹을 만드는 방법은 백스윙을 시작하면서 만드는 경우와 백스윙 중간에 만드는 방법, 탑자세에 이르렀을때 만드는 방법등 다양합니다. 우선 유연성이 부족한 골퍼의 경우, 코킹을 빨리 만드는 것이 비거리를 내는데 도움이 됩니다.

탑스윙이 만들어지고 나면, 다운스윙시에 손목이 제대로 사용이 되야 되는데요.

손목의 사용은 엘보보다 먼저 쓰여지면 절대로 안됩니다.

손목부터 사용된 잘못된 예

손목의 사용이 빠르면, 손목의 스냅에 의한 힘을 사용하지 못하게 됩니다. 손목에서 제공되는 스냅의 힘을 사용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엘보가 구부러진 상태에서 엘보가 우선적으로 펴지고, 손목이 나중에 풀리는 것이 가장 큰 힘을 발휘합니다.

엘보부터 사용된 좋은 예

다운스윙시에 코킹이 많이 풀리지 않으면서 엘보가 쓰여지고 순서대로 손목의 스냅을 사용해 보시기 바랍니다.  낚시대를 멀리 던지려고 노력할때의 모습을 연상하시면서 연습해 보시기 바랍니다.

제가 유튜브 방송을 하고 있습니다. 유튜브에서 골통 강박사를 검색해 보시기 바랍니다. 골프이론편, 골프문제해결편, 골프실전레슨편 등을 다양하게 구성하여 동영상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channel/UCYO40ezeSt9A_Ql_dO2Yy1g

위의 URL을 통해 검색해 보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네이버 TV에서도 시청이 가능합니다. 많은 시청과 구독 부탁드립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