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포항, 이마트와 함께 희망나눔 김치 전달
프로축구 포항 스틸러스가 경북 포항시내 이마트 2개점과 함께 태풍 피해주민을 위한 희망나눔 김치 500박스를 기부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포항과 이마트 포항점, 포항이동점은 오천읍과 대송면 행정복지센터에 태풍 피해주민 지원을 위한 3.5㎏ 포기김치 500박스를 전달했다.

오천읍 행정복지센터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포항 장영복 단장, 김기동 감독, 신광훈, 임상협이 참석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