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린 7이닝 무실점 KIA, 삼성 꺾고 5위 굳히기
KIA 타이거즈가 '가을야구'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KIA는 25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2022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방문경기에서 선발 숀 놀린의 호투를 발판삼아 4-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5위 KIA는 이날 패한 6위 NC 다이노스와의 승차를 2.5게임 차로 벌렸다.

외국인 투수 놀린과 앨버트 수아레즈가 선발 대결을 펼친 경기에서 KIA가 선취점을 뽑았다.

KIA는 5회초 선두타자 박동원이 수아레즈로부터 좌월 솔로홈런을 날려 1-0으로 앞섰다.

놀린 7이닝 무실점 KIA, 삼성 꺾고 5위 굳히기
이어 박찬호가 좌전안타를 치고 나간 KIA는 희생번트에 이어 나성범이 우전 적시타를 날려 2-0을 만들었다.

7회에는 1사 2루에서 이창진의 적시타와 폭투로 2점을 뽑아 4-0으로 달아났다.

삼성은 8회말 호세 피렐라가 좌월 솔로홈런을 날리며 추격을 시작했다.

9회말에는 구자욱이 좌중간 2루타를 치고 나가자 2사 후 이재현의 2루타와 김현준의 적시타로 2점을 만회했으나 끝내 전세를 뒤집지는 못했다.

놀린은 7회까지 삼진 7개를 뽑으며 7안타 무실점으로 막아 6승(8패)째를 거뒀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