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LG, 이호준·모창민 코치 영입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25일 이호준(45), 모창민(36) 코치를 영입했다고 발표했다.

이호준 코치는 1994년 해태 타이거즈(현 KIA 타이거즈)에 입단해 SK 와이번스, NC 다이노스에서 현역으로 뛴 뒤 2019∼2021년 NC 1군 타격 코치로 활동했다.

모창민 코치는 올해 NC에서 14년간의 프로 현역을 마감하고 프런트로 인생 2막을 열었다가 LG에서 코치로 데뷔한다.

두 코치의 보직은 나중에 결정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