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쏠(SOL) KBO 정규시즌 1위 결정전에서 kt 위즈가 삼성 라이온즈에 1-0으로 승리한 뒤 우승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76승9무59패로 정규시즌 144경기 일정을 마친 kt와 삼성은 정규리그 최초로 타이브레이커 단판 승부로 최종 1위를 가리게 됐다.  연합뉴스

31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쏠(SOL) KBO 정규시즌 1위 결정전에서 kt 위즈가 삼성 라이온즈에 1-0으로 승리한 뒤 우승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76승9무59패로 정규시즌 144경기 일정을 마친 kt와 삼성은 정규리그 최초로 타이브레이커 단판 승부로 최종 1위를 가리게 됐다. 연합뉴스

31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프로야구 2021 신한은행 쏠(SOL) KBO 정규시즌 1위 결정전에서 kt wiz가 삼성 라이온즈에 1-0으로 승리한 뒤 우승의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76승 9무 59패로 정규시즌 144경기 일정을 마친 kt와 삼성은 정규리그 최초로 타이브레이커 단판 승부로 최종 1위를 가리게 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