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야구대표팀, 이스라엘전에서 라인업 유지…김현수 5번

특별취재단 = 전날 짜릿한 역전드라마를 쓴 '김경문호'가 이스라엘전에서도 선발 라인업을 그대로 유지한다.

야구대표팀은 2일 낮 12시 일본 가나가와현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0 도쿄올림픽 야구 녹아웃스테이지 2라운드 이스라엘전에서 '끝내기 적시타'의 주인공 김현수(LG 트윈스)를 5번 타자 좌익수로 내세우는 등 타선에 변화를 주지 않았다.

한국은 1번 중견수 박해민(삼성 라이온즈), 2번 지명타자 강백호(kt wiz), 3번 우익수 이정후(키움 히어로즈), 4번 포수 양의지(NC 다이노스), 5번 김현수, 6번 1루수 오재일(삼성), 7번 유격수 오지환(LG 트윈스), 8번 3루수 허경민(두산 베어스), 9번 2루수 황재균(kt) 순으로 타순을 짰다.

선발 투수는 한화 이글스의 우완 투수 김민우다.

한국은 전날 밤에 열린 도미니카 공화국과 녹아웃스테이지 1라운드에서 9회말에 대거 3득점에 성공하며 4-3 역전 드라마를 집필했다.

대표팀은 이스라엘전에서 승리한 뒤 미국-일본전 승자와 경기에서 또 이기면 금메달이 걸린 결승전에 올라간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