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K리그2 이랜드, 공오균 코치 영입

프로축구 K리그2 서울 이랜드가 공오균(47) 코치를 영입했다고 2일 밝혔다.

대전시티즌(현 대전하나시티즌) 창단 멤버인 공오균은 1997년 K리그에 데뷔해 2008년까지 319경기에서 43골 18도움을 기록한 스타플레이어 출신 지도자다.

2019년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때 현재 이랜드를 이끄는 정정용 감독을 보좌하는 코치로 한국의 준우승에 힘을 보탠 공 코치는 지난해 신태용 인도네시아 대표팀 감독과 함께 일하다 최근 그만두고 국내로 복귀했다.

이랜드를 지휘하는 정정용 감독은 K리그2 하반기 시즌에 대비해 공 코치를 합류시켜 코칭스태프 강화에 나섰다.

공 코치는 "정 감독님과 U-20 월드컵 이후에도 종종 연락을 해왔다"라며 "29019년 폴란드에서 감독님과 함께 만들었던 영광을 이랜드에서 재현하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