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시애틀전 5타수 무안타 침묵…타율 0.274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30)이 결승타 기회를 놓쳤다.

최지만은 20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 T모바일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시애틀 매리너스와 원정경기에 2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무안타로 침묵했다.

올 시즌 타율은 0.298에서 0.274(62타수 17안타)로 내려갔다.

그는 1회 중견수 뜬 공, 3회 내야 뜬공, 5회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4-5로 뒤진 8회엔 선두 타자로 나서 루킹 삼진으로 아웃됐다.

연장 10회가 아쉬웠다.

최지만은 5-5로 맞선 연장 승부치기 2사 2루 기회에서 타석에 들어섰는데, 상대 팀 불펜투수 라파엘 몬테로를 상대로 중견수 뜬공으로 침묵하면서 결승타를 생산하지 못했다.

탬파베이는 5-6으로 패하며 5연패에 빠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