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박지성재단 협약…11∼12세 이하 48개팀 참가
매년 8월 보령서 박지성 만난다…3년간 'JS컵 유소년축구대회'

박지성과 함께하는 'JS컵 유소년축구대회'가 올해부터 3년간 매년 여름 충남 보령에서 개최된다.

김동일 보령시장과 박성종 박지성 재단 이사장, 강철호 보령시체육회장은 18일 보령시청 중회의실에서 '만세보령머드 JS컵 U12&11 유소년축구대회 개최 협약'을 체결했다.

보령시와 박지성 재단은 올해부터 2023년까지 매년 8월 중 엿새간 유소년축구대회를 열 계획이다.

대회에는 12세 이하 24개 팀, 11세 이하 24개 팀 등 총 48개 팀이 참가한다.

JS컵 유소년축구대회는 아시아 축구 꿈나무에게 국제적 축구 교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대회로, 2014년부터 2017년까지 강원도 평창에서 개최한 바 있다.

김동일 시장은 "이 대회는 보령시가 추구하는 '스포츠 명품도시 조성'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며 "대회에 참가한 선수들이 마음껏 기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