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올스타 선수 친필 사인 유니폼 경매

KBL은 2020-2021시즌 프로농구 올스타 24명의 실제 착용 유니폼에 대한 경매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17일 오후 2시부터 26일 오후 2시까지 진행되는 올스타 유니폼 경매는 KBL 통합 웹사이트(www.kbl.or.kr)에서 참여할 수 있으며 유니폼 경매 가격은 최소 3만원부터 시작해 2천원 단위로 응찰할 수 있다.

경매 종료 후 최고 금액 입찰자에게 우선권을 주며 낙찰자 포기 시 차순위 입찰자에게 구매할 기회를 제공한다.

팬 투표 기간 중 일시 교체됐던 캐디 라렌(LG)의 유니폼은 경매에 포함되며 시즌 도중 팀을 떠난 타일러 데이비스(KCC) 유니폼은 제외됐다.

2월 트레이드로 소속팀을 맞바꾼 김시래(삼성)와 이관희(LG)는 현재 소속팀 유니폼이 경매에 오른다.

올스타 선수 유니폼 판매 금액은 농구 유소년 발전 기금으로 쓰인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