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어린이날 '미스트롯' 임서원 양 시구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키움 히어로즈가 5일 오후 2시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KT 위즈와 경기에 어린이날 기념 행사를 진행한다.

키움은 2일 `다양한 이벤트 외에도 소아암 어린이 환자를 위한 기부활동을 진행해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구는 '미스트롯2' 출연자 임서원(11) 양이 맡는다. 지난달 신곡 '어깨춤'을 발표해 활동하고 있는 임서원 양은 경기 전 그라운드에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구장 2층 복도에서는 구단 스폰서로 참여 중인 SGC이테크건설과 함께 '사랑의 THE LIV 집짓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소아암 어린이 환자를 위한 희망 메시지를 적어 3D로 구현된 집에 부착해 사랑의 집을 완성하는 이벤트다. 희망 메시지 1개당 10만 원씩 적립해 구로희망복지재단에 전달하고 이벤트 참여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글라스락 프리미엄 스테인리스 빨대컵을 증정할 예정이다.

폴라로이드 포토 이벤트도 진행된다. 경기장을 찾은 팬들을 대상으로 폴라로이드 사진을 촬영해 선물하는 행사다.

경기 중에는 현장에서 선발된 어린이가 장내 아나운서로 1, 2회 말 홈 팀 선수를 직접 소개한다. 이밖에 전광판에 선수들의 어린 시절 사진 등을 띄우고 응원단도 어린이날 콘셉트에 맞춘 의상을 입고 공연을 펼치는 등 여러 행사가 준비돼 있다.

키움은 `앞으로도 어린이 팬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키움 히어로즈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