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린저 '승리가 보인다'[포토]



[엑스포츠뉴스 안양, 박지영 기자] 26일 오후 경기도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4강 플레이오프 3차전 안양 KGC와 울산 현대모비스의 경기, KGC가 제러드 설린저의 42점 맹활약에 힘입어 86:80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시리즈 전적 3전 전승을 기록, 4년 만에 챔프전에 진출했다.

자유투 성공 후 KGC 설린저가 벤치를 향해 손짓하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