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순우, 안달루시아 오픈 테니스 16강 진출

권순우(81위·당진시청)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안달루시아 오픈(총상금 40만8천800 유로) 단식 16강에 진출했다.

권순우는 6일(한국시간) 스페인 마르베야에서 열린 대회 첫날 단식 본선 1회전에서 홀게르 비투스 노츠코프 루네(321위·덴마크)를 2-1(6-3 3-6 7-6<7-4>)로 제압했다.

2시간 23분 접전을 승리로 장식한 권순우는 파쿤도 바그니스(104위)-프란치스코 세룬돌로(114위·이상 아르헨티나) 경기 승자와 8강 진출을 다투게 됐다.

권순우는 올해 투어 이상급 대회에 6차례 출전했으며 16강에 든 것은 2월 싱가포르오픈 8강 이후 이번 대회가 두 번째다.

2003년생 신예 루네를 만난 권순우는 마지막 3세트에서 게임스코어 1-3, 3-4로 끌려갔지만 연달아 상대 서브 게임을 따내 승부를 타이브레이크로 끌고 갔다.

타이브레이크에서 권순우는 5-4로 앞선 상황에서 상대 더블 폴트로 6-4를 만들며 승기를 잡았다.

루네는 현재 세계 랭킹이 300위 대지만 3월 칠레 산티아고 열린 투어 대회에서는 세계 랭킹 33위 브누아 페르(프랑스)를 꺾고 8강까지 올랐던 선수다.

권순우는 이 대회를 시작으로 클레이코트 시즌에 돌입, 5월 프랑스오픈을 대비할 예정이다.

이 대회 톱 시드는 파블로 카레노 부스타(15위·스페인)가 받았고, 2번 시드는 파비오 포니니(18위·이탈리아)에게 돌아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