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꿈치 가격' 현대모비스 숀 롱, KBL 재정위에 회부

프로농구 울산 현대모비스의 외국인 선수 숀 롱이 KBL 재정위원회에 회부됐다.

KBL은 "6일 오전 10시 서울 강남구 KBL 센터에서 재정위원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재정위원회에서는 지난달 30일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원주 DB-현대모비스 경기 중 비신사적 행위를 한 숀 롱에 대해 다룬다.

숀 롱은 당시 2쿼터 후반 골 밑에서 리바운드를 다투는 과정에서 팔꿈치로 김종규(DB)의 얼굴을 가격했다.

숀 롱은 언스포츠맨라이크파울(U파울)이 선언되자 이에 항의하다 테크니컬 파울까지 추가되며 퇴장당했다.

김종규는 이날 부상으로 이후 경기에 나서지 못하고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