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인천, 박지영 기자] 30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 GS칼텍스의 챔피언결정전 3차전 경기에 앞서 흥국생명 김연경과 브루나 모라이스가 웜업 훈련 중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았다.

김연경이 부르는 마법의 주문, '잘 됐으면 좋겠다'[엑's 영상]



jypark@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