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인천, 박지영 기자] 24일 오후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 IBK기업은행의 플레이오프 3차전 경기, 흥국생명이 세트스코어 3-0(25-12, 25-14, 25-18)으로 승리하며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했다.

김연경은 지난 22일 플레이오프 2차전에서 블로킹 하던 중 오른손을 부상 당했지만 3차전에 정상 출전해 공격성공률 59.45%로 23점을 올리며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경기 후 김연경은 손가락 상태에 대해 `트레이너분이 테이핑을 잘 해주셔서 괜찮았다. 모든 선수들이 가지고 있는 정도의 통증이라고 생각한다. 우리가 많은 일이 있었는데 이겨내고 챔프전까지 올라간다는 것이 정말 감동적이다. 끝까지 포기하지 않겠다`고 전했다.

이날 경기에 앞서 김연경의 웜업 훈련 모습을 사진과 영상으로 담았다.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부상 투혼' 김연경, 경기 전 웜업 직캠[엑's 스케치]



jypark@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