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희 문체부 장관, 실내체육시설 현장 점검…애로 사항 청취

황희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23일 서울 송파구 소재 종합체육시설인 '시그마 스포츠클럽'을 방문해 실내체육시설업계의 애로사항을 듣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했다.

황 장관은 28일까지 연장된 방역 조치에 따라 ▲ 출입자 발열 등 증상 여부 확인 및 출입명부 작성 ▲ 손소독제 비치 ▲ 환기 여부 ▲ 마스크 착용 등 실내체육시설의 방역수칙 준수 여부를 살폈다.

또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실내체육시설업계와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체력단련장, 체육도장, 수영장 등 실내체육시설 운영자들과 대화를 나누며 업계의 방역 정책 협조와 수칙 준수의 노력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

황 장관은 "코로나19로 침체한 체육시설업계의 피해 복구를 위한 해법을 현장과 소통하며 계속 찾아 나가겠다"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