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창원, 박지영 기자] 23일 오전 마산야구장서 NC 다이노스 스프링캠프가 진행됐다. 외야에서 나성범, 알테어, 이명기, 권희동 등 선수들이 고리던지기 놀이를 하던 중 이동욱 감독도 동참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았다.

NC 다이노스, 고리던지기 놀이에 진심인 편[엑's 영상]



jypark@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