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나비처럼 우아하게

러시아 출신 리듬체조 선수 라라 크라마리엔코가 21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의 이리나 비네르 우스마노프 체조궁에서 열린 모스크바 리듬체조 그랑프리 2021 연습 경기에서 열연하고 있다.

타스(TASS)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