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31호 공격P' 손흥민, 유럽 5대 공격수 반열 '등극'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인턴기자] 손흥민이 유럽에서도 손에 꼽히는 공격수로 성장했다.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각) 푸스카스 아레나에서 열린 2020/21시즌 UEFA뮤로파리그 32강 1차전 볼프스베르게 전에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장했다.

손흥민은 13분 가레스 베일의 크로스를 헤더 슈팅으로 연결해 팀의 결승골이자 선제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이 득점으로 시즌 18호골에 성공했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총 35경기 18골 13도움으로 도합 31개의 공격포인트를 기록해 유럽 5대리그에서 최다 공격포인트 부문 5위에 올랐다.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13골 6도움, 유로파리그에서 예선 2경기 1골 2도움, 조별리그에서 6경기 3골 1도움으로 도합 4골 3도움, FA컵서 2경기 도움 4개, 리그컵에서 1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으 리그 득점 공동 3위와 도움 부문 공동 5위에 올라 리그 내에서도 상위권의 공격력을 자랑 중이다.

이날 경기 득점으로 손흥민은 자신의 공격포인트 커리어 하이 기록인 종전 2018/19시즌 20골 10도움과 지난 시즌 18골 12도움, 총 30개의 공격포인트 기록을 경신했다.

유럽 5대리그 최다 공격포인트 1위는 바이에른 뮌헨의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로 29경기 30골 8도움으로 도합 38개의 공격포인트를 기록 중이다.

2위는 32경기 21골 14도움으로 도합 35개의 공격포인트를 기록 중인 해리 케인,, 공동 3위는 24경기 25골 7도움으로 도합 32개 분데스리가와 챔피언스리그를 맹폭 중인 도르트문트의 엘링 홀란드다.

이어 공동 3위는 36경기 21골 11도움으로 도합 32개의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공격을 이끌고 있는 브루노 페르난데스다.

손흥민의 아래에는 30개의 공격포인트를 기록 중인 PSG의 킬리앙 음바페, 28개의 공격포인트를 기록 중인 리버풀의 모하메드 살라와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 27개를 기록 중인 맨유의 마커스 래쉬포드와 바이에른 뮌헨의 토마스 뮐러가 있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