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관, 두산과 FA 잔류 계약…1년 최대 10억원

베테랑 좌완 유희관(35)이 두산 베어스와 자유계약선수(FA) 잔류 계약을 했다.

두산은 16일 "유희관과 1년 연봉 3억원, 인센티브 7억원 등 총 10억원에 계약했다"고 밝혔다.

계약을 마친 유희관은 "생각보다 오래 걸렸다.

홀가분한 마음이다"라며 "몸 상태를 빨리 끌어 올리는 게 목표다.

캠프에 늦게 합류하는 만큼 더 집중해 시즌 준비를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