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민축구단 오태환 선수 교편 잡는다…중등 임용시험 합격

전주시민축구단 소속 오태환 선수가 교편을 잡는다.

15일 전주시민축구단에 따르면 오 선수는 최근 전북도 교육청이 실시한 '2021학년도 공립 중등교사 임용시험'에 최종 합격했다.

현역 축구선수가 임용시험에 합격한 것은 처음이라고 축구단은 설명했다.

2017년 전주시민축구단에 입단한 그는 전국체육대회와 정규 리그 등 총 74경기에 출전해 32골을 기록했다.

특히 제98회, 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서는 각각 은메달과 동메달을 목에 걸어 전주시민축구단 공격수로서 실력을 과시했다.

오 선수는 훈련을 통해 기량을 쌓는 동시에 대학원에 진학했다.

교사가 되어 아이들을 가르치고 싶다는 꿈을 이루기 위해서다.

오 선수는 동료 선수들과 감독 등의 배려를 받아 축구와 학업을 병행했고 결국 임용시험에 최종 합격했다.

그는 "어렸을 적 꿈이 아이들을 가르치는 선생님이었는데 축구 선수와 교사 두 가지를 모두 이루게 돼 너무 기쁘다"며 "학업과 축구를 병행할 수 있도록 도와준 모든 분께 감사하고 축구선수로 올해 시즌 때도 열심히 뛰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