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단일 클럽 643골… 펠레 축전 “축하하고 존경해”


[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리오넬 메시가 FC 바르셀로나 유니폼을 입고 643번째 골을 터뜨리며 축구 황제펠레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바르사는 20(한국 시간) 스페인 캄프 누에서 열린 2020/21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14라운드에서 발렌시아와 2-2로 비겼다. 메시는 팀이 0-1로 뒤진 전반 추가시간, 헤더로 동점 골을 터뜨렸다.

2004년 바르사 1군에 데뷔한 메시는 이날 득점으로 펠레와 함께 단일 클럽 최다 득점자에 이름을 올렸다. 메시는 17시즌 간 총 748경기에 나서 643골을 기록했다.

황제 펠레는 1956년부터 1974년까지 브라질 산투스에서 총 757경기에 출전해 643골을 적립했다. 메시가 9경기를 적게 뛰고 같은 골 수를 기록했단 점은 눈여겨 볼만한 점이다.

메시의 대기록에 펠레도 축하 메시지를 띄웠다. 펠레는 소셜미디어(SNS)나도 매일 같은 유니폼을 입는 것을 좋아한다는 게 어떤 것인지 알고 있다. 역사적인 기록을 세운 것을 축하한다며 메시지를 띄웠다.

이어 한 구단을 사랑하는 우리와 같은 이야기는 불행히도 점점 드문 일이 될 것이라며 정말 존경스럽다고 덧붙였다.
메시, 단일 클럽 643골… 펠레 축전 “축하하고 존경해”


메시, 단일 클럽 643골… 펠레 축전 “축하하고 존경해”


펠레는 메시에게 메시지를 띄움과 동시에 비슷한 세레머니를 하는 메시와 자신의 사진을 추가하기도 했다.


한편 메시는 바르사와 계약 기간이 2021년 여름 만료된다. 단일 클럽 최다 골 기록을 경신하는 것은 시간문제로 보인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펠레 SNS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