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널-벤피카·맨유-레알 소시에다드 맞대결
손흥민의 토트넘, 유로파리그 32강서 볼프스베르거 만난다

손흥민(28)이 뛰는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이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16강 진출을 놓고 볼프스베르거(오스트리아)와 다툰다.

토트넘은 14일(한국시간) 스위스 니옹에서 열린 2020-2021 UEFA 유로파리그 32강 대진 추첨 행사 결과 볼프스베르거와 맞붙게 됐다.

32강에서는 조별리그 1, 2위를 차지한 24개 팀과 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에서 각 조 3위에 오른 8개 팀이 경기를 치른다.

조별리그 J조에서 4승 1무 1패(승점 13)를 기록해 조 1위로 조별리그를 통과한 토트넘에 볼프스베르거는 상대적으로 부담이 적은 상대다.

볼프스베르거는 조별리그 K조에서 3승 1무 2패로 2위(승점 10)를 차지했고, 오스트리아 분데스리가에서는 이번 시즌 10경기에서 4승 1무 5패(승점 13)를 거둬 중위권인 7위에 자리하고 있다.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은 현지시간으로 내년 2월 18일, 2차전은 2월 25일에 열린다.

토트넘은 1차전을 오스트리아 원정으로, 2차전을 홈 경기로 치른다.

손흥민의 토트넘, 유로파리그 32강서 볼프스베르거 만난다

조별리그에서 6연승을 달리며 막강한 화력을 자랑한 아스널(잉글랜드)은 벤피카(포르투갈)와 격돌하고, 레스터시티(잉글랜드)는 슬라비아 프라하(체코)와 만난다.

UCL 조별리그 3위에 올라 유로파리그에 합류한 또 다른 잉글랜드 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는 다소 까다로운 상대를 마주하게 됐다.

맨유는 현재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선두를 달리는 레알 소시에다드(스페인)와 16강 진출을 놓고 겨룬다.

◇ 2020-2021 UEFA 유로파리그 32강 대진
볼프스베르거(오스트리아)-토트넘(잉글랜드)
디나모 키예프(우크라이나)-클럽 브뤼헤(벨기에)
레알 소시에다드(스페인)-맨체스터 유나이티드(잉글랜드)
벤피카(포르투갈)-아스널(잉글랜드)
츠르베나 즈베즈다(세르비아)-AC밀란(이탈리아)
로열 앤트워프(벨기에)-레인저스(스코틀랜드)
슬라비아 프라하(체코)-레스터시티(잉글랜드)
잘츠부르크(오스트리아)-비야레알(스페인)
브라가(포르투갈)-AS로마(이탈리아)
크라스노다르(러시아)-디나모 자그레브(크로아티아)
영보이스(스위스)-레버쿠젠(독일)
몰데(노르웨이)-호펜하임(독일)
그라나다(스페인)-나폴리(이탈리아)
마카비 텔아비브(이스라엘)-샤흐타르 도네츠크(우크라이나)
릴(프랑스)-아약스(네덜란드)
올림피아코스(그리스)-에인트호번(네덜란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