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혁 감독 사퇴, 키움 김창현 대행 첫 선수단 미팅[엑's 스케치]





[엑스포츠뉴스 고척, 박지영 기자] 8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2020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NC 다이노스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에 앞서 키움 김창현 감독대행이 선수단과 미팅을 갖고 있다.

구단은 `손 감독이 7일 NC전이 종료된 후 김치현 단장과 면담을 갖고 감독 사퇴 의사를 전달했다. 키움은 내부 논의를 거쳐 8일, 손 감독의 자진 사퇴 의사를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창현 감독 대행은 혼란스러울 선수단에게 `전체 미팅을 통해 지금까지 잘해왔던 것은 코칭스태프들과 우리 선수들이고, 바뀌는 건 이 자리 하나라고 말했다`며 `당연히 동요되겠지만, 최대한 페이스를 찾아 남은 경기 좋은 성적으로 끝내는 것이 목표이기 때문에 남은 경기에 집중하자고 얘기했다`고 전했다.


손혁 감독 사퇴, 키움 김창현 대행 첫 선수단 미팅[엑's 스케치]



손혁 감독 사퇴, 키움 김창현 대행 첫 선수단 미팅[엑's 스케치]



손혁 감독 사퇴, 키움 김창현 대행 첫 선수단 미팅[엑's 스케치]



jypark@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