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준 시장 "지역 대표 행사로 육성할 것"

경기 고양시는 '고양 드론축구 챔피언십 리그(Goyang Dronesoccer Championship League, GDCL)'를 8∼9월 덕양구 어울림누리 체육관에서 연다고 13일 밝혔다.

고양시, 8∼9월 '드론축구 챔피언십 리그' 첫 개최

'고양 드론 축구 챔피언십 리그'는 고양시 주최, 고양지식정보산업진흥원 주관으로 수도권과 지역의 우수한 드론축구팀을 모집해 펼치는 리그 형태의 드론 축구대회다.

올해 처음 열리는 리그는 전국 드론축구팀을 대상으로 조별 예선과 본선 등으로 나눠 진행될 예정이다.

예선전은 8월 9∼31일 4개조로 나눠 진행되며, 예선전 조별 1, 2위 팀이 9월 6일 8강 토너먼트와 3·4위전, 결승전을 치른다.

9월 6일에는 유소년부 리그도 함께 운영될 예정이다.

이번 고양 드론축구 챔피언십 리그의 총 시상금은 4천만원이다.

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시민 안전을 위해 올해 리그는 무관중으로 진행하기로 했다.

개막식을 포함해 전 경기 온라인 생중계, 특집 방송프로그램을 편성하고, 온라인 참여 이벤트 등 다양한 비대면 행사 프로그램을 시도해 생생한 현장감을 관람객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생활 속 거리 두기 유지와 선수들 마스크 필수 착용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토록 할 방침이다.

향후 시는 '고양 드론축구 챔피언십 리그'를 매년 상설 리그제로 운영할 계획이다.

또 추후 준공될 드론 앵커센터 내에 국제규격의 '드론축구 전용장'도 조성해 수도권을 포함한 전국 드론축구팀들과 해외 드론축구팀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 예정이다.

고양 드론축구 챔피언십 리그 신청과 문의는 홈페이지(www.gdcl.or.kr)를 통해 하면 된다.

이재준 시장은 "앞으로 고양 드론축구 챔피언십 리그를 고양국제꽃박람회와 더불어 지역을 대표하는 행사로 육성할 예정"이라며 "2025년 세계드론 월드컵 개최지로 고양시가 선정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