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1R, 악천후로 취소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 10억원) 1라운드가 악천후로 취소됐다.

10일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파72·6491야드)에서 열릴 예정이던 대회 첫날 1라운드 경기는 오전 7시에 첫 조가 출발했으나 부산 지역에 많은 양의 비가 내리면서 취소됐다.

첫 조가 5번 홀에 진입한 상황에서 빗줄기가 굵어졌다. 대회 조직위는 경기를 중단시킨 후 오전 10시까지 출발을 기다렸고, 이후 재개 시간이 계속 미뤄지다가 결국 오후 1시가 지나 낙뢰 위험성 등을 이유로 1라운드 취소를 확정했다.

1라운드 일부 경기를 소화한 선수들의 기록은 취소됐고, 1라운드는 11일 다시 열릴 예정이다. 월요일인 13일이 예비일로 지정되어 있어 2라운드까지 마친 후 대회 진행 계획이 확정될 것으로 보인다.

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 1R, 악천후로 취소


eunhwe@xportsnews.com / 사진=부산, 윤다희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