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일언 투수코치 '이민호, 아웃카운트 하나 남았어'[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3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 LG 트윈스의 경기, 5회초 2사 1,2루 KT 장성우 타석 때 LG 최일언 투수코치와 포수 유강남이 마운드를 방문해 선발투수 이민호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