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다영 3단
● 오유진 7단

본선 8강 2경기
제5보(117~157)
[제24기 하림배 프로여자국수전] 승리 굳히는 黑

지난 23일 경기 성남 판교에 있는 K바둑 스튜디오에서 열린 제1회 쏘팔코사놀배 최고기사결정전 결승 5번기 제3국에서 신진서 9단(랭킹 1위)이 박정환 9단(2위)을 꺾으며 종합 전적 3-0으로 우승했다. 국내 랭킹 1~8위가 출전해 풀리그로 경합을 벌인 본선에서 신진서와 박정환이 각각 1, 2위를 하며 성사된 결승이었다. 이 대회는 한국기원이 주최·주관하고 인포벨이 후원하며 K바둑이 주관 방송했다. 상금은 우승 7000만원, 준우승 2000만원이다.

참고도

참고도

흑117은 실리로도 크고 맛 좋은 자리다. 또 백 대마의 안형을 없애는 자리기도 하다. 참고도의 백1 날일자가 A의 후속 수단으로 흑 집을 깰 수 있다. 하지만 흑2·4에 백 대마가 상당히 위험하기 때문에 실전 122 이하로 수습했다. 하지만 125 이하 흑 우상귀에 살이 통통하게 붙었기 때문에 역전의 기회는 점점 멀어지고 있다.

백134는 보통이라면 아주 기분 좋은 자리지만 지금은 흑이 철벽이어서 135로 수습하자 그만이다. 147에 이르러 흑의 최소 열 집 승리가 유력한 장면이다.

박지연 5단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