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노경은 손목 부상으로 말소…30일 선발 김대우로 교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선발 투수 노경은(36)이 훈련 중 손목을 다쳐 1군 엔트리에서 말소됐다.

롯데 관계자는 29일 "노경은이 훈련 중 다쳤다"며 "30일 NC 다이노스와 원정 경기 선발은 노경은 대신 김대우가 맡을 것"이라고 밝혔다.

노경은은 올 시즌 8경기에서 3승 3패 평균자책점 5.20을 기록하며 쏠쏠한 활약을 펼쳤다.

그는 29일 정오에 발표한 30일 NC전 선발투수로도 예고됐다.

그러나 갑작스러운 부상으로 인해 당분간 선발 로테이션을 소화하지 못하게 됐다.

한편 롯데는 이날 우완투수 박명현도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

삼성 라이온즈 투수 권오준, 임현준, SK 와이번스 내야수 이거연, LG 트윈스 내야수 신민재, kt wiz 내야수 김병희도 말소됐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