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권희동, 알칸타라 상대 추격 솔로 홈런 [잠실:온에어]


[엑스포츠뉴스 잠실, 김현세 기자] NC 다이노스 권희동이 한 점 쫓는 홈런을 쏘아 올렸다.

권희동은 27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치르는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팀 간 8차전 두 번째 타석에서 손맛을 봤다. 0-3으로 지고 있는 4회 초 선두 타자로 나와 두산 선발 투수 라울 알칸타라가 던지는 3구 커브를 받아 쳐 왼쪽 담장을 넘겼다. 시즌 6호 홈런이다. 비거리는 120m를 기록했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