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대전, 코로나19 속 혈액 수급난 돕는 헌혈 캠페인

프로축구 K리그2(2부) 대전하나시티즌은 26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생명 나눔 헌혈 캠페인'에 동참했다.

대전 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한 혈액 수급난 극복에 동참하고, 지역을 대표하는 프로 구단으로서 나눔을 실천하고자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충남혈액원이 지원한 헌혈 버스에서 구단 임직원뿐 아니라 공식 서포터스인 대전러버스 회원, 대전월드컵경기장 입주 기관인 대전어린이회관과 차량 등록사업소 임직원도 헌혈했다.

허정무 이사장은 "헌혈자 감소로 혈액 수급의 어려움이 이어지는데, 작은 정성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동참해 주신 분들께 감사하며, 좋은 취지의 캠페인에 많은 분이 함께 해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