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슈가글라이더즈, 행복키움 핸드볼교실 개최

여자 실업 핸드볼 SK 슈가글라이더즈가 사회 공헌 프로그램인 '행복키움 핸드볼교실'을 운영한다.

SK는 22일 "의정부여고, 천안공고, 인천여고의 엘리트 핸드볼팀 선수를 대상으로 행복키움 핸드볼교실을 시범 운영할 계획"이라며 "또 연고 지역인 경기도를 중심으로 핸드볼 보급 활동 지원과 다문화가정 학생 대상 핸드볼 강습, 발달장애인 대상 체육활동 지원 등을 하겠다"고 밝혔다.

엘리트 선수를 대상으로 한 '행복키움 핸드볼교실'은 SK 박성립 감독과 김경진 코치가 직접 개인 기술과 전술 훈련법을 가르치고 SK 선수들과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 선수들에게 체험 및 공감대 형성을 통한 역량 신장을 지원한다.

또 기초 체력 훈련 영상을 만들어 일선 지도 현장에 도움이 되도록 소셜 미디어 등을 통해 보급할 예정이다.

SK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호전되면 연고 지역 초등학생, 대안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재능기부 프로그램도 시행한다.

이배현 SK 단장은 "학생 수 감소 등 사회적 변화로 인해 핸드볼 저변도 열악해지는 상황"이라며 "SK 구단이 가진 역량을 바탕으로 핸드볼 생태계 활성화에 조금이라도 기여하려는 취지로 행복키움 핸드볼교실을 준비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