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시즌 한화상대 6전 전승
손호영 데뷔 첫 안타·타점·도루
19일 두산과 홈 3연전 예정
손호영 / 사진=연합뉴스

손호영 / 사진=연합뉴스

LG가 한화를 상대로 올시즌 6전 전승을 거뒀다.

LG는 18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벌어진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와의 원정경기에서 9-7로 승리했다.

선발투수 타일러 윌슨이 시즌 3승째를 올렸고, 김현수가 홈런 포함 3안타를 쳐냈다. 해외파 출신 신인 내야수 손호영도 5회 대주자로 나와 데뷔 첫 안타, 타점, 도루를 기록해 주목받았다.

경기 후 류중일 LG 감독은 "윌슨이 선발투수로 6⅔이닝을 잘 던져줬고, 정우영도 8회 2사 만루 위기를 잘 막았다. 김현수의 선제 투런 홈런도 좋았지만 경기 후반까지 계속 집중력을 보이며 추가점을 낸 것이 좋았다. 손호영의 데뷔 첫 안타, 타점, 도루도 축하한다"고 승리 소감을 전했다.

LG는 19일부터 잠실구장에서 두산과의 홈 3연전이 예정돼 있다. LG는 차우찬, 두산은 이영하를 각각 선발투수로 내놓을 예정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