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창훈 교체출전 프라이부르크, 묀헨글라트바흐에 1-0 승리

권창훈이 후반 막판 교체로 나선 프라이부르크가 10명이 싸운 묀헨글라트바흐를 어렵게 꺾고 최근 4경기 연속 무승(3무1패)에서 탈출했다.

프라이부르크는 6일(한국시간) 독일 프라이부르크의 슈바르츠발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9-2020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30라운드 홈경기에서 묀헨글라트바흐를 1-0으로 꺾었다.

신종 코러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시즌을 재개한 이후 프라이부르크의 첫 승전보였다.

승점 41을 쌓은 프라이부르크는 8위로 올라섰다.

벤치에서 대기하던 권창훈은 팀이 1-0으로 앞서가던 후반 43분 교체출전으로 그라운드를 밟았지만 공격포인트를 따내지는 못했다.

두 팀은 전반에서 옐로카드를 서로 5개나 나누어 가질 정도로 치열하게 맞붙었고, 득점은 프라이부르크의 몫이었다.

프라이부르크는 후반 12분 교체로 투입된 닐스 페테르센이 그라운드 투입 1분 만에 결승골을 터트리는 활약을 펼치면서 승리를 예고했다.

묀헨글라트바흐는 후반 22분 공격수 알라산 플레아가 퇴장당하면서 스스로 무너졌다.

프라이부르크는 후반 43분 이날 경기의 마지막 교체카드로 권창훈을 선택했다.

하지만 권창훈이 활약을 펼치기에는 시간이 부족했고, 공격포인트 달성에는 이르지 못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