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GA 투어 캐나다, 코로나19로 2020시즌 취소

캐나다의 프로골프 투어인 매켄지 투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2020시즌을 취소했다.

매켄지 투어는 30일(한국시간) "출입국 제한과 자가격리 조치 등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2020시즌을 취소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매켄지 투어의 스콧 프리처드 대표이사는 "지역 사회 안전과 선수, 스폰서, 대회 관계자, 자원봉사자 등의 건강을 두루 고려한 결과 시즌을 취소하는 것이 가장 현실적이라고 판단했다"고 시즌 취소 이유를 설명했다.

매켄지 투어는 올해 퀄리파잉스쿨 대회를 제외하고 5월부터 9월까지 13개 대회를 치를 예정이었다.

캐나다의 남자프로골프 투어인 매켄지 투어는 2012년 미국프로골프(PGA) 투어가 인수해 PGA 투어 캐나다라는 명칭이 붙었고, 2015년부터는 투어 타이틀 스폰서 회사 이름을 따서 매켄지 투어와 PGA 투어 캐나다라는 명칭을 병기한다.

PGA 투어 차이나, PGA 투어 라티노 아메리카와 함께 PGA 투어가 주관하는 외국 투어로 분류된다.

이 투어의 상금 랭킹 상위 5명이 다음 시즌 PGA 2부 투어인 콘페리 투어로 승격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