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버드를 유튜브로…프로축구 수원, 인천전 킥오프 전까지 중계

프로축구 수원 삼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경기장에 오지 못하는 홈 팬들을 위해 자체 유튜브 중계로 '빅버드'의 현장감을 생생하게 전달한다.

수원은 23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진행되는 인천 유나이티드와의 홈경기에서 공식 유튜브 계정인 '수원삼성 블루윙즈TV'를 통해 유튜브 라이브 중계를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방송은 킥오프 50분 전인 오후 3시 40분에 시작돼 킥오프 전까지 진행된다.

TV 중계 영상에 담기지 않는 선수단 도착 장면, 그라운드 워밍업, 주요 선수 인터뷰, 전광판 선수 소개 영상 등을 이번 유튜브 중계를 통해 볼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