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대전하나시티즌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대전하나시티즌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장기화로 경제적 고통을 겪는 대전월드컵경기장 입점 업체들을 위해 '착한 임대료' 운동을 펼친다
대전 구단은 20일 "경기장에 입점한 8개 사업장을 대상으로 코로나19에 따른 매출 감소 등 피해 규모에 따라 임대료의 50~80%를 6개월 동안(2~7월) 감면해주기로 했다"라며 "총 감면액은 2억2천만원~3억6천만원 규모"라고 밝혔다.

허정무 이사장은 "이번 조치가 입점 업체들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의 구성원으로서 지역과 상생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대전은 코로나19 사태를 맞아 성금 기부, 마스크 나눔, 사회적 거리두기 온라인 캠페인 등 다양한 지역 상생 활동을 펼쳐왔다.

K리그2 대전하나시티즌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