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농구 KB·BNK 코로나19 극복 성금 기부

여자프로농구 청주 KB와 부산 BNK가 26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성금을 전달했다.

KB는 온라인 팬 미팅을 통해 선수단 애장품 자선 경매 수익금과 팬들의 후원금 등으로 1천만원을 모아 연고지인 청주시에 기부했다.

BNK도 선수단이 모은 1천만원을 부산시에 전달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