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태권도연맹, 코로나19 피해 도장 지원에 2천만원 기탁

한국실업태권도연맹은 1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일선 태권도장을 지원하는 데 써달라며 대한태권도협회에 2천만원을 전달했다.

도장 지원금은 실업연맹이 1천만원을 내고 김영훈 실업연맹 회장이 따로 1천만원을 보태 마련했다.

김영훈 회장은 "일선 도장 관장님들과 고통을 같이 나누자는 의미에서 작은 정성을 보태기로 했다"면서 "다 같이 합심한다면 이 위기를 반드시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