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비오 트리플더블' 피닉스, 아데토쿤보 빠진 밀워키 격파
데이비스·제임스 58점 합작…레이커스, LA 더비 '설욕전'(종합)

미국프로농구(NBA) LA 레이커스가 '지역 라이벌' LA 클리퍼스와의 맞대결에서 이번 시즌 처음으로 웃었다.

레이커스는 9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스테이플스 센터에서 열린 2019-2020 NBA 정규리그 경기에서 클리퍼스를 112-103으로 따돌렸다.

4연승을 이어간 레이커스는 49승 13패로 서부 콘퍼런스 선두를 굳게 지켰다.

반면 6연승 행진을 멈춘 클리퍼스는 레이커스에 6.5경기 차 2위(43승 20패)에 자리했다.

지난해 10월 개막전 102-112, 12월 성탄절 대결 106-111 등 이번 시즌 앞선 클리퍼스와의 맞대결에서 연패를 당했던 레이커스가 세 번 당하지는 않았다.

데이비스·제임스 58점 합작…레이커스, LA 더비 '설욕전'(종합)

앤서니 데이비스(30점 8리바운드), 르브론 제임스(28점 9어시스트 7리바운드) 쌍포가 58점을 합작하고, 에이버리 브래들리가 3점 슛 6개를 포함해 24점을 더해 레이커스의 승리를 이끌었다.

클리퍼스에서도 폴 조지(31점 6리바운드), 카와이 레너드(27점), 몬트레즐 해럴(20점 8리바운드)이 분전했으나 이번에는 레이커스를 잡지 못했다.

전반은 클리퍼스가 접전 속 53-49로 리드했지만, 3쿼터에 레이커스가 36점을 몰아치며 주도권을 잡았다.

4쿼터 중반 제임스의 3점 플레이와 데이비스의 점프슛으로 99-87로 달아난 레이커스는 이후에도 10점 안팎의 리드를 유지하며 승기를 굳혔다.

데이비스·제임스 58점 합작…레이커스, LA 더비 '설욕전'(종합)

야니스 아데토쿤보가 무릎 부상으로 결장한 밀워키 벅스는 서부 콘퍼런스 하위 팀인 피닉스 선스에 131-140으로 덜미를 잡혔다.

밀워키는 동부 콘퍼런스 선두(53승 11패)를 고수했으나 2연패에 빠졌다.

피닉스에서는 리키 루비오가 25점 13리바운드 13어시스트로 '트리플 더블'을 작성하며 맹활약했다.

토론토 랩터스는 새크라멘토 킹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118-113으로 승리, 3연승을 수확하며 동부 콘퍼런스 2위(45승 18패)를 지켰다.

노먼 파월(31점 5어시스트), 카일 라우리(30점 8어시스트 5리바운드)가 30득점 이상을 올렸고, 파스칼 시아캄(23점 8리바운드 5어시스트)이 111-111로 맞선 경기 4쿼터 종료 27.7초 전부터 4연속 득점을 뽑아내는 등 승리에 앞장섰다.

◇ 9일 전적
브루클린 110-107 시카고
뉴올리언스 120-107 미네소타
LA 레이커스 112-103 LA 클리퍼스
오클라호마 105-104 보스턴
피닉스 140-131 밀워키
올랜도 126-106 휴스턴
인디애나 112-109 댈러스
마이애미 100-89 워싱턴
클리블랜드 132-129 샌안토니오
뉴욕 96-84 디트로이트
토론토 118-113 새크라멘토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