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축구 대전, 베테랑 수비수 이웅희 영입…7년 만에 재결합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대전하나시티즌이 2일 K리그 통산 205경기를 뛴 베테랑 수비수 이웅희(32)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유성생명과학고-배재대를 거쳐 2011년 대전 시티즌(현 대전하나시티즌)에 입단한 이웅희는 안정적인 수비력에 빠른 발까지 갖춘 수비수다.

프로 데뷔 첫해 17경기에 출장해 1득점을 기록하며 성공적인 시즌을 보낸 이웅희는 2012년 34경기, 2013년 32경기에 출장하며 대전의 주축 선수로 자리매김했다.

2014년 트레이드를 통해 FC서울로 이적한 뒤로는 서울에서만 94경기에 출전했다.

상주 상무에서 뛴 28경기를 포함한 이웅희의 K리그 통산 성적은 205경기 6골 3도움이다.

7년 만에 고향으로 돌아온 이웅희는 서울 지휘봉을 잡았던 황선홍 감독과도 대전에서 다시 사제의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

이웅희는 "고향 팀으로 돌아오게 돼 기쁘고, 오랜만에 대전월드컵경기장을 밟아보니 감회가 새롭다"면서 "대전에서 데뷔할 때는 신인이었는데 이제는 후배들을 이끌어야 한다.

늦게 합류한 만큼 빨리 선수단에 녹아들어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